공지사항

제목SKㆍ포스코ㆍ한화 등 '탄소 중립' 대응 동맹 맺는다2021-03-26 09:57:27
첨부파일20210215140252_1581833_788_443.jpg (314.2KB)

'에너지얼라이언스' 출범 예정 


K, 포스코, 한화, GS, 두산 등 국내 주요 그룹의 에너지 업체들이 탄소 중립 정책에 대응하기 위해 동맹을 맺는다.


23일 에너지 업계에 따르면 SK E&S, GS에너지, 포스코에너지, E1, 두산중공업, 한화에너지 등 에너지 회사 10여 곳이 내달 중 '에너지얼라이언스(가칭)'를 출범한다.


현재 각사들은 동맹 구성과 활동 내용 등을 조율하고 있다.


앞으로 에너지얼라이언스는 전 세계적인 탄소 중립 추세에 맞춰 정부 정책에 대한 민간 에너지 회사들의 목소리를 대변하고, 대응 방안을 수립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국내 대기업 계열사 소속의 민간 에너지 회사들이 탄소 중립과 관련해 연대 단체를 만드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각사는 얼라이언스를 토대로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이는 방법을 고민하고 탄소세 부과에 따른 부담에 대응하는 방안을 마련한다,


중장기적으로는 친환경 에너지 개발, 탄소 중립 발전소 구현 등을 위한 공동 연구ㆍ개발(R&D)도 추진한다.



#에너지얼라이언스#탄소중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