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제목[뉴욕타임즈]노르웨이 대법원, 북극 석유 시추에 대한 권리 도전에 대한 심리를 갖다.2020-11-20 10:56:06


[뉴욕타임즈] 노르웨이 대법원, 북극 석유 시추에 대한 권리 도전에 대한 심리를 갖다.

노르웨이 환경단체들이 지난 4일 부터 12일까지 정부를 대법원에 세웠습니다.  북극해 연안의 원유탐사 허가를 무효화하기 위해서 입니다.


환경단체는 북극에서 새롭게 시작되는 석유탐사에 대한 라이센스를 무효화하고자하며,  

대법원은 헌법상의 이유로 이러한 명백한 역설에 직면했습니다.

환경단체는 2013년 정부가 의뢰했지만 투표전에 의회에 전달되지 않았던

바렌츠 해상 시추의 경제적 이익에 의구심을 가지는 전문가 보고서를 지적하며 

석유탐사 계획이 아직 완전히 연구되지 않아 승인되어서는 안된다고 주장했습니다.


사건의 핵심은 법원이 정부를 얼마나 허용할 것인지에 달려있다고 하는데요, 

이번 소송의 결과를 쉽게 예측할 수는 없지만 기후변화에 대한 정부의 역할을 화두로 던졌다는 점에 충분한 의미를 가집니다. 


뉴욕타임즈의 본문의 궁금하시면,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하세요.

url: https://www.nytimes.com/2020/11/05/world/europe/norway-supreme-court-climate-change.html